Abraham's Message

message_122.jpg

모세는 40세에 자기 민족이 어떻게 사는지 알아보기 위해 민정시찰을 나갔다가 히브리인을 괴롭히는 애굽인을 쳐죽이게 됩니다. 이튿날, 히브리인끼리 싸우는 것을 말리려고 하자 모세에게 ‘애굽인을 쳐죽이더니 우리도 죽일테냐’고 하였고, 이 일이 바로에게 알려져 바로가 모세를 죽이려하자 모세는 미디안 광야로 도망하였습니다. 모세는 미디안 제사장 이드로의 딸 십보라를 통해 아들 둘을 낳고 80세까지 40년간 미디안에 있었습니다.


모세가 이드로의 양무리를 치는 중 광야 서편 호렙산에 이르렀을 때, 떨기나무에 불이 붙었는데 타지 않는 것을 보고 모세가 다가가자 여호와께서 모세를 부르셨습니다. 그리고 모세에게 “너의 선 곳은 거룩한 땅이니 네 발에서 신을 벗으라”라고 말씀하셨습니다(참고– 수 5:15). 그렇다면 ‘신을 벗으라’는 의미는 무엇입니까?


하나님께서 모세에게 벗으라고 하신 신은 ‘하나님의 뜻과 상관이 없이 여기저기를 왔다갔다하고 쓸데없는 말을 하며 의심하는 죄악의 신’입니다. 이는 모세의 일생 동안의 모든 행위를 벗으라는 것이며, 나아가서 신령한 하나님의 종이 되라는 것입니다.

우리는 죄악을 좇는 잘못들, 도둑질하고 사기치고 남을 멸시하며 우쭐대고 교만한 마음을 다 벗어야 합니다. 그래야 살 수 있습니다. 신을 벗어야만 하나님 앞에 갈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의 하나님으로 찾아오셔서 이스라엘 백성들을 가나안 땅으로 인도하는 중차대한 사명을 맡기시는 가운데 모세의 생각, 모세의 마음이 아니라 하나님의 말씀을 모세의 입에 두고 말씀을 통해서만 행할 것을 명령하셨습니다. 이제 모세의 마음대로 살았던 신발을 다 벗고 말씀의 땅, 언약의 땅, 하나님께서 모세를 부르신 땅에 서라고 요구하신 것입니다. 이 때는 모세의 제 2의 생일, 하나님으로부터 난 순간이 된 것입니다.


신을 벗는 것은 일반적으로 더러운 죄를 씻어버린다는 뜻입니다. 겸손하게 자신을 낮추고, 모든 소유를 다 포기하고 하나님만 의지하며 겸손하게 살아가는 완전한 하나님의 사람, 하나님의 종이 되는 것입니다. 자기가 주인인 사람은 우쭐거리고, 자기가 했다고 자신을 추켜세웁니다. 하나님은 교만이 들어찬 사람을 내치십니다. 이제 자기 마음대로 행하던 방종과 하나님의 일을 자기가 하겠다는 교만을 버리십시오. 하나님의 일은 하나님께서 은혜로, 말씀으로 진행하신다는 것을 기억해야만 합니다.



평강제일교회 원로목사 박윤식 목사의 설교 중에서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62 믿음이란 이런 것이다 1 (히 11:1-2) file 2014.07.15 45418
361 한 해를 맺는 최후의 매듭 (딤후 4:7-8) file 2013.12.31 40090
360 먼지와 별의 축복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 (창 13:16-18, 15:5) file 2018.01.01 35593
359 네 가지 죄 (요 16:8) file 2013.12.28 34316
358 하나님의 손 (사 63:12) file 2014.01.03 32473
357 영원불멸의 계명 “네 부모를 공경하라” (엡 6:1-2) file 2015.05.07 32375
» 너의 선 곳은 거룩한 곳이니 네 신을 벗으라Ⅰ(출 3:1-10) file 2014.08.05 32149
355 하나님의 사랑 (고전 13:1-8, 요 3:16) file 2014.02.13 32135
354 송이꿀을 먹으라 이것이 네 입에 다니라 (시 19:7-10, 잠 24:13-14) file 2015.06.14 31706
353 사람이 살기 위한 양식Ⅰ- 사람이 떡으로만 살 것이 아니요 (마 4:1-4) file 2014.07.17 31472
352 복음을 들고 가라 (마 28:18-20, 딤후 4:1-5) file 2014.02.03 31427
351 첫 열매의 봉헌 (신 26:1-11) file 2014.07.04 31384
350 삼가 모든 탐심을 물리치라 (눅 12:13-21) file 2014.06.26 31272
349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자는 지존자의 그늘 아래 거하고Ⅰ(시 91:1-16, 요 8:29) file 2015.02.11 31040
348 속이지도 말고 스스로 속지도 말라 (고전 10:12, 갈 6:1-3) file 2014.06.16 30895
347 무화과나무에 열매가 있습니까? (눅 13:6-9) file 2014.01.01 30744
346 겨자씨만한 믿음 (마 13:32) file 2013.12.21 30742
345 기도 없이는 안됩니다 (막 9:14-29) file 2014.01.25 30464
344 안개와 같은 인생 어떻게 살 것인가? (약 4:13-17) file 2015.02.18 30458
343 아멘의 삶 1 (고후 1:18-20) file 2014.06.23 30236
152-102 서울시 구로구 오류2동 147-76 평강제일교회 에메트인터넷선교회 | 홈페이지 문의 02)2618.7168
Copyrightⓒ2013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 | 도서문의 휘선 02)2684.6082